HOME 로그인 회원가입 고객센터 사이트맵

인기검색어 : ccm 김소중 김대일 윤지은 굿모닝 

 

 

 

 

 

 

 

베/프 방송안내
베/프 게시판
등긁어주는 목사님
베/프 포토
와우플레이어
베/프 다시듣기

 

등긁어주는목사님

  HOME > 베스트프렌드 > 등긁어주는목사님


 
  목사님~~안녕하세요.
  
 작성자 : 주님자녀
작성일 : 2018-12-21     조회 : 123  
안녕하세요.
목사님~~언제나 호탕한 웃음과 넘치는 에너지로 좋은 시간 만들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얼마전 있었던 이야기를 좀 나누고 목사님의 조언을 좀 듣고 싶어서 글 남겨봅니다.
저희 부모님은 20년 넘게 같이 조그만 가게를 운영하고 계세요.
일밖에 모르셔서 평일, 주말 다 가게에서만 살고 계시고 주일에는 교회에서 하루 종일 계시고.
쉬시는 날이 없어요ㅠ,.ㅠ 요즘은 매일 매일 일 그만하고 싶다고 하시는데 아시다 시피 그게 또 쉽지 않잖아요.
아무튼 쉼 없이 일하시는 부모님을 위해서 얼마전에 오빠랑 같이 가까운곳에 여행이라도 보내드리자고 그래서 돈을 모아서 여행일정을 잡았습니다.
그런데 가게 때문에 도저히 평일에는 시간을 못 잡아서 주말 주일을 껴서 대만에 여행을 보내드리게 됐어요.
근데 지난 주일에 엄마가 교회에서 그걸 친한 몇분께 이야기를 했나봐요.
그 이야기를 듣고 한 권사님이 어떻게 주일에 여행을 가냐고..하나님이 기뻐하시지 않는 모습이라고 하면서 막 뭐라 하셨대요.
엄마는 뭐라 이야기 할 수가 없어 쭈뼛쭈뼛 대며 그자리를 나오셨다고 하더라고요.

그 이야기를 듣는데 속상하기도 하고..안타깝기도 하고.
저희 부모님 사정상 그 날이 아니면 앞으로 여행을 가실 수 있는 시간이 없으실것 같아요.
나이 더 드시기 전에 보내드리고 싶은데...
목사님 어떤게 맞는 걸까요?
여행을 취소해야 하는지...여행 가서 두분이 주일에 같이 예배드리면 안되는 걸까요?
 
 
TOTAL 611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611 어떻게 하는게 정답일까요? 문고리 19-06-12 20
610 궁금해요 진지해요 19-06-11 21
609 어디까지... 어디까지... 19-06-10 21
608 쉼에 대해 어떻게 접근해야할까요? 속상 19-06-06 14
607 세상에는 왜 이렇게 비극적인 일이 계속 일어나나요? 갈팡질팡 19-06-04 31
606 구원에 대해서... 구원 19-06-04 21
605 궁금해서 질문을 남겨봅니다 그냥 19-05-28 31
604 다시 질문을 해 봅니다 (1) 끄적끄적 19-05-21 38
603 반갑습니다. (1) 죠이플 19-05-21 38
602 선택의 기로에 있습니다. 갈팡질팡 19-05-20 37
601 추가 질문 드려봅니다. 아리송 19-05-16 36
600 8체질을 아시나요? 이과생 19-05-12 35
599 제가 꽉 막혀 있는 걸까요 궁금합니다 19-05-04 39
598 기쁨이 되지 않는 봉사를 어떻게 해야할까요? 마르다아님 19-05-01 42
597 정죄와 권면 혹은 훈계 사이 아리송 19-04-30 49
1 2 3 4 5 6 7 8 9 10

 

 
 

방송국소개       제휴및광고문의       언론보도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오시는길

 
 

136-853 서울특별시 성북구 정릉3동 746번지 M층 기독교인터넷방송국 와우씨씨엠        비영리단체등록번호 : 305-82-71411 (대표 김대일)

대표전화 : 02)6497-2969       이메일 : cyberdaeil@hanmail.net         Copyright ⓒ WOWCCM.net. All Rights Reserved.